국민일보 설교

추석에 전하는 메시지(2013. 1. 8)

추석을 맞이하여 우리 가정에 왜 은혜가 필요한지, 그리고 그 은혜를 가정에 풍성하게 하기 위해서 어떻게 해야 할지를 말씀드리겠습니다. 먼저 왜 가정에 하나님의 은혜가 필요할까요? 무엇보다도 하나님께서 가정을 세우셨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 아담을 만드시고 독처하는 것을 좋지 않게 보시고 아담의 갈빗대를 빼셔서 하와를 만드시고 그의 아내가 되게 하셔서 인류 최초의 가정이 탄생했습니다. 즉 아담과 하와가 스스로 가정을 만든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은혜로 만들어진 것입니다. 기초가 든든해야 건물이 튼튼하듯이, 가정의 기초인 은혜가 넘쳐야 건강하고 행복한 가정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우리의 모습이 그대로 드러나는 곳이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누구나 집에 가면 무장해제를 합니다. 아무리 비싼 페이스 샵에 가서 화장을 하고 비싼 옷을 사 입었을지라도 집에 들어오면 다 지우거나 벗습니다. 그래서 집은 모든 형식과 겉치레에서 해방되는 곳이기 때문에 누구나 집에 들어오면 마음과 육체의 쉼을 얻을 수 있는 것입니다. 반면에 가정은 자신을 있는 그대로 노출시키기 때문에 약점과 단점과 죄성이 적나라하게 드러나기도 하는 곳입니다. 그래서 가정생활에서 우선적으로 요구되는 것은 은혜와 사랑입니다. 왜 남편이나 아내가 일이 끝났어도 곧장 집으로 가지 않고 배회하다가 늦은 시간에야 귀가합니까? 쉼을 얻지 못하고 도리어 공격을 받기 때문입니다.

어떻게 하면 우리의 가정에 하나님의 은혜를 풍성하게 할 수 있을까요?

첫째로, 무엇보다도 은혜를 구해야 합니다. 기도는 은혜의 통로입니다. 기도하면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기도하되 하나님의 은혜를 구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은혜를 구한다는 것은 우리의 힘과 능력으로는 가정을 지킬 수 없다고 고백하는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우리의 힘과 노력으로는 우리의 가정을 지킬 수 없습니다. 그래서 시편기자는“여호와께서 집을 세우지 아니하시면 세우는 자의 수고가 헛되며 여호와께서 성을 지키지 아니하시면 파수꾼의 깨어 있음이 헛되도다. 너희가 일찍이 일어나고 늦게 누우며 수고의 떡을 먹음이 헛되도다”(시 127:1-2)라고 말한 것입니다.

둘째로, 은혜의 전달자가 되어야 합니다. 하나님의 은혜를 받은 자는 그 은혜를 자신 안에 가둬두면 안 됩니다. 우리가 주님께 너무 큰 은혜를 받았기 때문에 그 은혜를 다른 사람에게 전달해야 합니다. 어떻게 전달할 수 있을까요? 주께서 우리의 죄를 용서하신 것처럼 다른 사람의 죄와 잘못을 용서하는 것입니다. 영국의 조상은 게르만족 계열인 바이킹족입니다. 그들은 한 마디로 해적이었습니다. 당시 해적들은 배를 타고 이곳저곳 떠돌아다니면서 바다를 무대로 강도질을 일삼던 악한 자들이었습니다. 그들은 강탈할 때에 재물만 하지 않고 여자들도 강제로 잡아다가 결혼하여 자녀를 낳게 하였습니다. 그런데 해적에게 잡혀간 자들 중에 기독여성들은 어떻게 살아갔을까요? 날마다“하나님, 제가 무엇을 잘못했다고 이런 수모를 당해야 합니까?”라고 한탄만 하고 살았을까요? 아닙니다. 비록 해적의 아내가 되었지만 하나님께서 그곳에 보내신 뜻이 있는 줄 알고 남편을 용서하고 자녀들을 말씀으로 잘 키웠습니다. 그러자 해적들이 변해서 마침내 기독교인이 되었고, 그들이 바로 퓨리탄, 곧 청교도의 뿌리가 된 것입니다. 결혼생활이 힘들고 어렵더라도 처가와 시댁을 욕하지 말고 은혜를 받은 자답게 은혜를 베풀어야 합니다. 그럴 때에 처가나 시댁에서 이런 모습을 보고 예수님을 믿는 자는 자신들과 다름을 알고 하나님께 돌아오는 것입니다.

셋째로, 변함없이 주님을 사랑해야 합니다. 성경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를 변함없이 사랑하는 모든 자에게 은혜가 있을지어다.”(엡 6:24)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그렇습니다. 우리가 풍성한 은혜를 받기 위해서는 예수님을 변함없이 사랑해야 합니다. 상황에 따라 마음이 바뀌는 자는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수 없습니다. 성경은“주께서 심지가 견고한 자를 평강하고 평강하도록 지키시리니 이는 그가 주를 신뢰함이니이다”(사 26:3)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왜 하나님께서 라오디게아 교회를 책망하셨습니까? 처음 사랑을 잃어버렸기 때문입니다(계2:3-4).

말씀을 마칩니다. 가정에 하나님의 은혜가 꼭 있어야 합니다. 우리 가정에 은혜가 충만한지 아니한지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가족끼리 서로 허물과 죄를 지적하고 비난하면 은혜가 없는 것이고, 서로의 허물과 죄를 자신이 대신 짊어지려고 하면 은혜가 넘치는 것입니다. 금번 추석명절을 계기로 저와 여러분의 가정에 주님의 한량없는 은혜가 넘치게 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안창천목사 (동신교회 담임, D3왕의사역 대표)

  • Value your time – omnis iste natus error sit voluptatem
  • Take time off – totam rem aperiam, eaque ipsa
  • Never stop learning – quasi architecto beatae vitae dicta
  • Experience is overvalued – aspernatur aut odit aut fugit
  • Be courageous – iste natus error sit voluptatem

Nulla a augue ipsum. Sed bibendum a eros vitae lobortis. Maecenas erat elit, ultrices id rutrum vitae, malesuada sit amet lectus.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r adipiscing elit. Proin tristique ut enim sed facilisis. Duis sollicitudin ultricies semper. Aenean posuere elementum arcu eget vestibulum. Nunc ac tristique mauris. Nulla a augue ipsum. Sed bibendum a eros vitae lobortis. Maecenas erat elit, ultrices id rutrum vitae, malesuada sit amet lectus.

“Sed tristique diam sit amet felis volutpat, vel cursus dolor maximus duis ultricies rutrum dolor et. Interdum et malesuada fames ac ante ipsum primis in faucibus. Integer accumsan tempus finibus.”

Donec vel urna risus. Curabitur placerat hendrerit nisl in fermentum. Suspendisse dui eros, sodales non vulputate at, lobortis ac mi. Vestibulum vel semper nulla. Praesent sodales pellentesque suscipit. Nullam vulputate viverra aliquam. Nunc at mauris vitae nisl ullamcorper maximus eget in purus. Cras auctor dolor et lacus vestibulum venenatis. Maecenas a bibendum velit. Donec at sapien erat. Nulla pulvinar elit sed justo gravida, nec fringilla.

D3양육부흥회에 관심이 있는 분은 지금 연락주세요

그들이 날마다 성전에 있든지 집에 있든지 예수는 그리스도라 가르치기와 전도하기를 쉬지 아니하니라 (행 5:42)

    2018-12-04T13:18:16+09:00
    책주문

    게시판

    최근 게시글